증권 >

현대證 테마펀드 목표수익률 조기달성

현대증권은 목표전환형 테마펀드 1호인 '현대 중국으로 뻗어 나가는 대한민국 타겟플러스 펀드'가 출시 132일(약 4개월)만에 16%(보수 1% 포함)의 목표 수익률을 달성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펀드는 지난해 8월 30일 100억원 규모로 모집해 이틀 만에 조기 마감된 바 있으며 목표수익률(1년 16%, 2년 26%)이 조기 달성돼 채권형펀드로 전환됨으로써 투자자들은 안정적인 수익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지난해 9월 3일 설정된 이 펀드의 만기는 2년이며, 중국의 내수소비 성장에 따라 수혜가 예상되는 국내기업에 집중 투자해 우수한 성과를 거뒀다.

또한 지난해 10월과 12월에 설정된 테마펀드 2호, 3호 역시 코스피 상승률을 상회하는 우수한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어 조기 목표 달성이 기대된다.

이봉기 영업추진본부장은 "적시의 타이밍과 시장을 주도할 우수한 테마 선정으로 조기에 목표 수익률을 달성할 수 있었다"며 "올해에도 시장상황에 맞는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현대증권은 2월 중 테마펀드 4호를 출시할 예정이다.

/hit8129@fnnews.com노현섭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