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팅크웨어 내비게이션에 갤럭시탭 CPU가?

팅크웨어는 국내 내비게이션 중 최고급 사양의 스마트 내비게이션 ‘아이나비 K9’을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아이나비 K9’은 갤럭시탭의 중앙연산처리장치(CPU)와 동일한 코어(Core) 1㎓ CPU와 512� 메모리를 채용해 더욱 빠르고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국내 내비게이션 최초로 스마트폰 및 태블릿PC에 적용했던 강화유리 패널을 채용하고 정전식 터치 기능을 지원한다.

강화유리 패널은 긁힘이나 흠집에 강하고 터치의 정확도가 높아져 부드러운 터치감을 느낄 수 있다. 또 지도의 축소, 확대 시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와 동일한 멀티터치 기능을 제공한다.

‘아이나비 K9’은 또 와이파이(Wi-Fi) 모듈 기본 탑재로 와이파이 존이나 스마트폰 테더링을 통해 자유로운 인터넷 사용이 가능하다. 이와 함께 실시간 교통정보, 유가정보, 폐쇄회로TV 정보, 안전운행 구간 업데이트 등 아이나비만의 교통 콘텐츠인 ‘티콘플러스(TCON+)’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내비게이션 후면에는 2백만 화소 카메라도 장착했다.
동영상 촬영은 물론 자주 가는 곳 촬영 시 위치정보도 함께 저장돼 추후 촬영된 사진으로 목적지 탐색을 할 수 있어 더욱 편리하다.

이외에도 고선명 멀티미디어 인터페이스(HDMI)단자 탑재, 범용직렬버스(USB) 2.0 포트1개와 SD카드 슬롯 2개, 차량 속도에 따라 안내 음성 볼륨도 조정되는 ‘AVC’ 기능과 ‘G센서’ 및 ‘L센서(조도센서)’, 마이크 내장, 3차원(3D) 전자지도 탑재 등의 기능도 갖추고 있다.

가격은 44만9000원(8�)이며 특별사은품으로 리모컨과 1년 무료 3D 업그레이드 이용권을 증정한다.

/bada@fnnews.com김승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