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 >

삼성전자 방글라데시 봉사

삼성전자는 반도체사업부 임직원이 국제구호단체 월드비전과 함께 이달 9∼12일 방글라데시 선더번에서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봉사는 선더번에 있는 T&T, 칼리시푸르 고등학교에서 벽화그리기, 담보수, 전기배선 수리 등 전문적인 활동으로 진행됐다.
선더번은 방글라데시에서도 교육, 보건여건이 열악한 지역으로, 지난 2002년과 2003년 삼성전자 임직원들이 모금한 2억8000여만원으로 10개 학교의 신축과 증축을 지원했던 곳이다.

삼성전자는 봉사시간과 횟수 등 평소 봉사실적이 뛰어난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봉사인원을 선발했으며 15명을 선발하는 사내공모에 100여명의 지원자가 몰려 7: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삼성전자 반도체사업부 사회봉사단장 최우수 전무는 “글로벌 기업의 임직원들로서 다양한 국내외 봉사활동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지원활동을 더욱 활발히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c

/oddy@fnnews.com예병정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