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메리츠종금증권, 대한생명 금리상승 최대 수혜주

메리츠종금증권은 13일 대한생명에 대해 금리상승 수혜 및 수익성개선 감안시 매력적인 밸류에이션 구간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유지에 목표주가 1만500원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김지영 연구원은 “시중금리 인상시 상장 보험사 중에서 가장 큰 수혜가 예상된다”며 “시중금리 상승시 수익개선이 클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 연구원은 “최근 미 국채 금리 상승 및 정부의 선물환 포지션 추가 규제 가능성 시사 등으로 당분간 시장금리 상승이 기대됨에 따라 이에 따른 보험사들의 향후 투자이익률 증가가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김 연구원은 또 “보험 영업이 안정적인 성장세를 시현 중이고 향후 개선될 여지가 많다”며 “향후 영업실적 개선이 기대돼 긍정적”이라고 말했다. /sykim@fnnews.com 김시영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