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나SK카드, 스마트 컴퍼니 구축

하나SK카드는 보다 효율적인 업무 성과 향상을 위해 국내 최초로 ‘스마트 컴퍼니’를 구축했다고 13일 밝혔다. ‘스마트 컴퍼니’를 통해 기존 플라스틱 사원증, 명함 및 주소록 작성 수고, 직원들의 고액 휴대 전화 통화 부담 등 3가지를 없앴다. 이날부터 하나SK카드 570여명 직원들은 플라스틱 카드 대신에 회사가 지급한 스마트폰에 ‘하나 SK 스마트 오피스’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받아 기존 신분증의 기능을 대체, 본사 사옥 전체 출입이 가능해졌다. 스마트 오피스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사내 직원의 연락처, 이메일, 담당업무를 바로 검색할 수 있고 통화, 문자 메시지(MMS)는 물론 메일전송까지 실행된다. 또 모바일 명함 생성, 사내 회의실·비품예약 등을 할 수 있게 된다.
앱 첫 화면에 표시되는 큐알(QR)코드를 촬영하면 해당 직원의 정보를 스마트폰에 다운 받을 수도 있고 개인 정보를 명함 형태 MMS로 전송할 수도 있다.

또 하나 SK카드는 본사 사옥 및 반경 50미터 이내 전 구간을 ‘스마트 텔(Tell)’ 구간으로 설정했다. ‘스마트 텔’ 구간 내에서 모든 하나SK카드 임직원은 무료 와이파이(Wifi)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구간 내에서 통화하는 모든 음성통화는 무료, 외부 통화는 저렴한 인터넷 전화(070 등) 요금으로 부과된다./true@fnnews.com김아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