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코레일, 19일 설 연휴 병합승차권 추가 판매

【대전=김원준기자】코레일은 설 연휴(2월 1일∼6일) KTX·새마을호의 병합승차권과 KTX시네마 승차권을 19일 오전 9시부터 전국 철도역과 철도승차권 판매대리점에서 판매한다고 14일 밝혔다.

KTX·새마을호 병합승차권은 KTX 또는 새마을호 전체 이용구간 중 좌석이 있는 구간에는 좌석을 이용하고, 좌석이 없는 구간은 입석으로 열차를 이용할 수 있다.

KTX시네마 승차권은 영화 상영시간을 감안,경부선 광명역∼울산·밀양역, 호남선 광명역∼정읍역 이상의 장거리 철도 이용객을 대상으로 판매되며, 열차운임 외에 영화 관람료 7000원이 추가된다.


현재 설 연휴승차권은 대부분 매진됐지만, 구간별 심야시간에는 좌석이 남아 있고, 역귀성 승차권의 경우 좌석에 여유가 있다.

이천세 코레일 여객본부장은 “인터넷카페, 블로그 등 온라인으로 확인되지 않은 승차권을 구매할 경우 귀성객의 피해가 우려된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코레일 홈페이지( www.korail.com)나, 철도고객센터(1544-7788.8545, 1588-7788)로 문의하면 된다.

/kwj5797@fnnews.com 김원준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