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설맞이 안심축산물 할인행사 열어

농협은 20일부터 ‘설맞이 안심축산물 할인행사’를 연다고 19일 밝혔다.

20∼21일까지 양재, 창동, 성남, 수원, 고양, 인천 등 농협유통센터 11곳에서는 ‘한우 한 마리 균일가 행사’를 진행한다.

한우고기 부위 중 등심, 안심, 채끝, 갈비, 양지는 3980원(100g)이다. 기타 정육 및 부산물은 1980원(100g)에 판다.

농협유통 19개 매장에서는 20∼24일까지 한우 국거리와 불고기를 2280원(100g)에 선보인다.


전국의 축협 축산물판매장 268곳에서도 24∼28일까지 한우를 10∼30% 저렴하게 판매할 계획이다.

21일 농협유통 양재점에서는 농림수산식품부 및 농협중앙회 관계자, 소비자단체 회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우 100일간의 사랑’ 선포식이 개최된다. 이날 행사에서는 한우고기 시식회, 명절 음식 전시 및 시연, 복주머니 나눠주기 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가 열릴 예정이다. /happyny777@fnnews.com김은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