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린 소풍, 제아와 즐거운 한 때 “근로자의 날 소풍 가고 있어요”



린이 소풍 인증샷을 공개했다.

1일 린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근로자의 날! 저는 81년생 친구들과 소풍을 가고 있어요. 방송 때문에 가는 거지만 밖에 나오니까 많이 신나네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버스 안에서 학창시절에 유행했던 90년대 히트송들을 부르고 있답니다. with 미달제아”라는 글과 함께 브아걸 제아와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서 린은 제아와 함께 다정한 모습을 보이고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제아는 앙큼한 미소를 린은 두 눈을 감은 모습을 보이고 있다.

한편 린의 소풍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열애하더니 더 예뻐졌다”, “포즈 사랑스럽다”, “다정해 보인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ladydodo@starnnews.com도혜림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