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 롤랜드 에머리히 감독 '주연배우 궁합이 최고'



롤랜드 에머리히 감독 내한 기자 간담회가 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진행됐다.

이날 기자 간담회에 참석한 롤랜드 에머리히 감독은 ‘인디펜던스 데이’, ‘투모로우’, ‘2012’ 등을 연출한 블록버스터의 거장으로 신작 영화 ‘화이트 하우스 다운’ 역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한편 영화 ‘화이트 하우스 다운’은 대통령(제이미 폭스) 경호원에 지원했지만 탈락한 존 케일(채닝 테이텀)은 실망한 딸을 위해 함께 백악관 투어에 나서면서 예기치 못한 갑작스런 공격에 딸과 대통령을 동시에 구하는 이야기로 오는 6월 개봉한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star_hi@starnnews.com조혜인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