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싸이 심경 고백, 빌보드 순위 하락? “이제 시작입니다. 파이팅”



가수 싸이가 빌보드 순위 하락에 대한 심경을 고백했다.

2일(한국시간) 싸이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빌보드 26위 소식에 많은 분들이 실망하시더군요. 출세를 하긴 했구나 싶어요”라고 운을 뗐다.

이어 “출국장에서 말씀드렸듯이 이곳의 프로모션 호흡은 우리 기준보다 느리고 길어요”라며 “이번 주말부터 홍보 시작이니 ‘순위 하락’이 아니라 ‘이제 시작’입니다! 파이팅”이라고 덧붙이며 특유의 긍정적 기운을 뿜어냈다.

이는 싸이의 신곡 ‘젠틀맨’이 빌보드차트에서 첫 주 12위로 진입한데 이어 둘째 주에는 5위로 톱10에 진입했지만 3주 만에 26위로 밀려났기 때문.

싸이의 심경 고백을 접한 네티즌들은 “싸이가 월드스타는 스타인가 보다.
순위 하나에 사람들이 예민하게 구네”, “싸이 심경 고백 한 번 멋지다! 힘내세요. 늘 응원합니다”, “싸이 순위 다시 상승하리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당신이 자랑스럽습니다” 등 반응을 보였다.

한편 싸이는 지난 1일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뛰고 있는 류현진 응원에 나서 화제를 불러 모은 바 있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gagnrad@starnnews.com최현정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