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코리아나, 中에 440억 화장품 수출

코리아나화장품이 중국에 4000만달러(약 440억원)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코리아나화장품은 중국 상하이리바이지사와 5년간 4000만달러의 화장품 수출 기본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상하이리바이지사는 코리아나화장품 판매를 위해 중국 내 별도 법인을 설립, 상하이 주요 백화점 및 마트를 시작으로 중국 전역으로 유통망을 넓혀나갈 계획이다. 코리아나화장품은 '자인'과 '코리아나프리미엄''블랙 다이아아몬드' 등 스킨케어 브랜드 제품과 메이크업 제품, 기능성 제품 등 100여개 품목을 수출한다.

유학수 코리아나화장품 대표이사는 "코리아나는 중국의 현지화 전략과 브랜드 수출 전략을 함께 펼치며 최근 수출 부문에서 좋은 성과를 보이고 있어 더 기대가 된다"면서 "올해 인도네시아 수출 계약을 비롯해 홍콩, 태국, 미국 등에서도 코리아나 브랜드에 대한 인기도가 높아 가고 있는 만큼 해외시장 활성화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성초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