앱디스코, 베트남서 승승장구..“매각 안한다”

베트남에 진출한 애드라떼가 빠른 상승세를 타고 있다.

모바일 리워드 광고 업체 앱디스코는 애드라떼가 베트남 출시 직후 베트남 앱스토어에서 1위권으로 빠르게 치고 올라가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애드라떼는 7월 1일 정식 버전이 베트남에 출시된 지 2주도 안돼 베트남 앱스토어 라이프 스타일 부문 무료 응용프로그램(애플리케이션. 앱) 2위까지 오르는 등 1위를 향해 무서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이러한 애드라떼의 성적은 베트남에 출시된 카카오톡이나 네이버 라인보다 높아 이례적인 성과라고 앱디스코는 전했다.

지난 5월 베트남과 함께 호주, 대만, 싱가포르 등 4개국에 베타 서비스 버전 등으로 출시된 애드라떼는 광고를 보면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적립 포인트를 받는 보상형 모바일 광고 플랫폼이다.

2011년 8월 국내 출시이후 지금까지 850만 다운로드 수를 기록�으며, 베트남 외에도 호주에 출시된 애드라떼와 스페인에 출시된 라떼스크린이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20위권을 차지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최근 앱디스코는 중국 진출을 앞두고 KT와 함께 중국사업에 대한 구체적 협력방안을 모색 중이다.

한편 앱디스코는 일각에서 제기된 매각설과 관련 '사실 무근'이라고 일축했다.

정수환 앱디스코 대표는 "최근 업계 일각에서 나오고 있는 앱디스코 매각설은 절대 사실 무근"이라며 "앱디스코의 빠른 성장에 임직원 모두 긍지를 갖고 있는 만큼, 최고의 글로벌 정보기술(IT) 기업이 되는 날까지 한 마음으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yjjoe@fnnews.com 조윤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