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전북대병원, 개원 105주년 기념식 개최

전북대병원(병원장 정성후)이 개원 105주년을 맞아 기념식을 갖고 우수모범직원 등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병원 지하1층 모악홀에서 3일 개최된 기념식은 정성후 병원장을 비롯해 진영호 진료처장, 강명재 기획조정실장 등 운영위원과 보직자, 직원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정성후 병원장은 기념사를 통해 “105주년을 맞는 이 뜻깊은 자리에 함께 해준 직원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우리 전북대병원이 더욱 힘차게 도약할 수 있도록 교직원 여러분의 협조를 부탁드린다”라며 “2014년 한해 여러분과 손잡고 지역 거점병원으로서 책무와 의무를 성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맡은바 소임과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기념식에서 임진한 전공의를 비롯한 27명에게 우수·모범직원 표창이 수여됐다. 최순기 간호사 등 장기근속자 92명(30년근속 18명, 20년근속 34명, 10년근속 40명)에게는 장기근속 표창이 전달됐다.

(전주=뉴스1) 박효익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