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윤현상 ‘음악중심’ 데뷔 무대, 아이유 지원사격 ‘특급 콜라보’



‘음악중심’에서 윤현상과 아이유가 아름다운 하모니를 이뤘다.

1일 오후 방송된 MBC ‘음악중심’에서 가수 윤현상은 신곡 ‘언제쯤이면(Duet.아이유)’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윤현상은 아이유와 함께 무대에 올랐고, 두 사람은 아름다운 듀엣 하모니를 만들어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윤현상은 피아노를 치며 여심을 설레게 하는가 하면, 아이유는 순백의 드레스를 입고 남성 팬들의 마음을 사로 잡았다.

‘언제쯤이면’은 모던 포크의 감성을 기반으로 완성된 모노톤의 발라드 곡. 이별을 겪은 후, 시간이 흘러도 쉬이 받아들이지 못하는 사람들의 마음. 기다리는 것 말고는 할 수 있는 없는 남녀의 이야기를 담담히 써내려간 가사는 더욱 먹먹한 슬픔으로 다가온다.

한편 이날 방송된 ‘음악중심’에는 2AM, 빅스, 송지은, 레이나, 보이프렌드, 홍진영, 윤현상, 정동하, 주니엘, 매드타운, 라붐, 비아이지, 립서비스, 조미, 대국남아, 에이션, 칸토, 아이유, 엠버, HOTSHOT 등이 출연했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syafei@starnnews.com김동주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