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홍경민, 2일 해금연주가 김유나와 결혼..‘불후의 명곡’ 인연



홍경민이 해금연주가 김유나와 결혼식을 올린다.

2일 오후 5시 가수 홍경민은 서울 여의도 63빌딩 그랜드볼룸홀에서 식을 올리고 다음날인 3일 몰디브로 신혼 여행을 떠날 예정이다.

이날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며 사회는 홍경민과 절친한 배우 차태현이, 1부 축가는 가수 김종국이 맡는다.


홍경민은 지난 2월 KBS 2TV ‘불후의 명곡’ 3.1절 특집에 출연해 해금연주자로 참여한 예비 신부와 첫 인연을 맺었다.

평소 이상형에 가까운 김유나의 모습에 호감을 갖던 홍경민이 지난 4월 프러포즈 송인 ‘마지막 사랑에게’를 발표하게 되면서 급격히 가까워져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한편 홍경민은 1997년 1집 ‘Dedicate’로 데뷔했으며 ‘흔들린 우정’, ‘후(後)’ 등으로 사랑을 받아왔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tjddlsnl@starnnews.com김성인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