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백지영 "불쾌하셨다면 죄송..큰 용기 내고 올린 것"

가수 백지영이 5년 만에 컴백한 가수 MC몽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 눈길을 끈다.

3일 백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MC몽의 앨범 사진을 올리며 "정말 고생했어 몽이야. 좋은 말, 안 좋은 말 다 새겨. 그리고 음악으로 만들어줘. 이른 축하는 하지 않을게. 이제 시작이니까. 난 어쩔 수 없는 니 누나"라고 쓴 글을 올렸다.

백지영의 지원사격에 일부 누리꾼들은 불쾌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 같은 반응에 백지영은 "불쾌하셨다면 죄송합니다. 하지만 저도 동생을 위해 큰 용기를 내고 올린 것이니 넓은 마음으로 이해해 주세요"라는 응수했다.

백지영이 응원하는 MC몽의 솔로 정규 6집 앨범 타이틀곡 '내가 그리웠니'는 주요 음악 사이트의 실시간 음원 차트 1위를 휩쓸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