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박해진 ‘밤을 걷는 선비’ 출연 검토 중... 누리꾼들 “싱크로율 100%, 출연 확정되길”

박해진 ‘밤을 걷는 선비’ 출연 검토 중... 누리꾼들 “싱크로율 100%, 출연 확정되길”


박해진 밤을 걷는 선비배우 박해진이 만화 '밤을 걷는 선비'를 드라마화한 작품에 출연을 검토 중이라 밝혀 관심을 모으고 있다.박해진 소속사 더블유엠컴퍼니는 3일 '밤을 걷는 선비' 출연과 관련해 "관심 있게 보고 있는 작품"이라며 "아직 감독이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안다. 내년 하반기 방송되는 드라마이기에 신중하게 검토 하겠다"고 밝혔다.''밤을 걷는 선비'는 조주희 작가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역모 누명을 쓰고 몰락한 양반가의 딸이 남장을 한 채 책장사에 나섰다가 신비로운 선비를 만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박해진은 ‘밤을 걷는 선비’의 남자 주인공 꽃미남 뱀파이어 역을 제안받았다.
박해진 소속사는 박해진이 최근 천재 최연소 살인마역으로 출연한 OCN 드라마 '나쁜 녀석들' 촬영을 마쳤고, 이후 중국 드라마 ‘남인방2’ 촬영을 내년 2월까지 진행 할 예정이다. 이후 조금 휴식기를 가지면서 국내 작품으로 복귀할 예정이라 밝혔다.박해진 밤을 걷는 선비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박해진 밤을 걷는 선비, 출연 확정되길" "박해진 밤을 걷는 선비, 나쁜 녀석들에서 연기 잘하던데" "박해진 밤을 걷는 선비, 싱크로율 100%다" "박해진 밤을 걷는 선비, 사극 잘 어울려" 등의 반응을 보였다. /fn스타 fnstar@f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