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폭풍의 여자’ 고은미-박준혁 불륜 시작? 강렬한 러브 스토리 예상돼

‘폭풍의 여자’ 고은미-박준혁 불륜 시작? 강렬한 러브 스토리 예상돼


'폭풍의 여자' '폭풍의 여자' 고은미 박준혁이 강렬한 러브스토리를 펼칠 것이 예상되며 관심을 모으고 있다. 3일 방송된 MBC 새 아침드라마 '폭풍의 여자'(극본 은주영,연출 이민수 오승열) 1회에서 도혜빈(고은미 분)과 장무영(박준혁 분)은 불륜을 암시한 바 있다.
도혜빈은 남편 백강그룹 공동 창업자 고(故) 박회장의 장남 박현성(정찬 분)과 겉모습만 부부로 살며 불화한 모습을 보였다. 반면, 공개된 예고영상에선 도혜빈이 장무영에게 "내 애인 할래요? 그러면 안 되는 거 아는데 갖고 싶어"라고 말하는 모습이 새로운 국면을 암시하기도 했다. 한편 '폭풍의 여자'는 한 남자의 아내이자 아이의 엄마로 평범한 행복을 꿈꾸던 여자가 어느 날 남편에게 배신당하고 딸이 학교 폭력의 피해자가 되며 부와 권력이라는 거대한 폭풍에 맞서 싸우기 위해 스스로 폭풍이 되는 과정을 담은 드라마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fn스타 fnstar@f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