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계명대 텍스타일디자인학과, 중국시장서 대활약

계명대 텍스타일디자인학과가 '2014 추계 상하이 인터텍스타일 국제의류직물박람회'에 참가, 관람객은 물론 바이어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바이어들이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국제의류직물박람회' 계명대 텍스타일디자인학과 부스를 찾아 상담을 하고 디자인을 살펴보고 있다.
계명대 텍스타일디자인학과가 '2014 추계 상하이 인터텍스타일 국제의류직물박람회'에 참가, 관람객은 물론 바이어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바이어들이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국제의류직물박람회' 계명대 텍스타일디자인학과 부스를 찾아 상담을 하고 디자인을 살펴보고 있다.

【 대구=김장욱기자】계명대는 최근 외국 기업의 지원(박람회 참가비용 전액 부담)으로 세계 최대 패션소재 전시회인 '2014 추계 상하이 인터텍스타일 국제의류직물박람회'에 참가, 업체 및 바이어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고 5일 밝혔다.

특히 계명대의 이번 참가는 '상하이 인터텍스타일 국제의류직물박람회' 역사상 대학이 처음 참가하는 것으로 비록 산학협력 외국기업과의 협업 형태지만, 중국 대학에도 문호를 개방한 적이 없었다는 점에서 관계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계명대 텍스타일디자인학과의 박람회 참가는 지난 3월 대구국제섬유박람회(PID)에서 중국 업체들로부터 실력을 인정받은 것이 계기가 됐다.

텍스타일디자인학과는 이번 박람회 참가를 위해 4학년 학생들이 중심이 돼 패브릭코디네이션, 텍스타일스타일링, 프린팅디자인 수업 결과물을 기반으로 300여개의 어패럴용 텍스타일디자인 페이퍼와 위빙트렌드북 등 4개의 콘셉트별 디자인을 개발, 출품했다.

특히 다양한 텍스타일디자인을 통해 유럽적인 감각과 풍부한 색채, 창의적인 디자인을 선보여 관람객은 물론 글로벌 바이어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음은 물론 중국의 소재업체, 어패럴업체와의 현장 상담을 통해 구매 계약을 성사시켰다.

또 중국 동화대학 홈텍스타일디자인학과 교수로부터 중국 트렌드 전시, 중국 섬유박람회 공동 참여 및 작품 교류를 제안받기도 했다.

하지연 텍스타일디자인학과 교수는 "대학생들의 참신하고 미래 트렌드적인 디자인이 많은 호평을 받았다.
특히 중국 바이어들에게 인기가 많아 현재도 구매 관련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이런 박람회 참가는 시장 흐름을 파악하는데 큰 도움이 되며 국내외 업체들과 협업할 수 있는 기회도 돼 교육적인 면에서 가치가 크다"고 밝혔다.

한편 텍스타일디자인학과의 해외 진출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최근 3년 연속(2012~2014) 중국 '상하이 인터텍스타일-홈(Home)'에 참가, 중국바이어를 비롯한 아시아시장에서 많은 상담과 거래를 이끌어 낸 바 있으며, 지난 1월 세계 최대 가정용직물, 인테리어 분야 박람회인 '독일 가정직물 박람회-하임텍스틸'에도 학과 단독으로 참가해 프랑스, 파키스탄, 중국 등 많은 상담과 실거래의 성과를 거두며 유럽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하기도 했다.

gimju@f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