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한국지엠 스파크, 크루즈, 올란도 등 5개차종 무이자 할부

한국지엠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쉐보레 스파크, 크루즈, 말리부, 올란도, 캡티바 등 5개 차종에 대한 무이자 할부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또 최대 200만원의 현금 지원 등 업계 최고 수준의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차량을 현금으로 구입하는 고객에게는 최대 200만원의 가족 여행비를 지원한다. 알페온 180만원, 말리부 140만원, 올란도, 크루즈, 스파크에 120만원 등 큰 폭의 할인혜택을 제공하는 것과 함께 한정판 모델인 올란도 플래티넘과 캡티바 어드밴쳐는 각각 150만원, 200만원의 현금 할인을 제공한다. 본격적인 야외 활동 시즌을 맞아 쉐보레 RV 차종인 트랙스, 캡티바, 올란도를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고품질 그늘막 텐트를 특별 선물로 줄 방침이다.

스파크 구매 고객들의 반응이 좋았던 선수금 없는 전액 무이자 및 마이너스 할부 프로그램 역시 5월까지 이어진다. 5월에는 스파크를 대상으로 1.9% 이율로 최대 60개월간 할부가 가능한 장기 할부 프로그램을 새롭게 마련했다.

이와함께 5월 한달간 다마스, 라보, 스파크 차량을 대상으로 '자신萬만 할부 프로그램'을 시행한다. 이 프로그램은 차량 구입 후 1년간 월1만원의 할부 원금만 상환하고 2년째부터 잔여 차량비용에 대한 원리금을 최대 36개월간 분할해 납부하는 방식이다. 차량 구입 후 첫 1년간 총 12만원만 필요해 구매자 부담이 크게 줄어든다.


한국지엠은 스승의 날이 있는 5월 한달간 'The-K교직원나라'와의 업무제휴를 맺고 한국교직원공제회 회원 및 임직원을 대상으로 특별 지원금도 제공하기로 했다. 말리부, 알페온, 캡티바 구입시에는 30만원을 주며 그밖에 차종별로 최대 20만원을 제공한다.

백범수 한국지엠 국내영업본부 전무는 "한국지엠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5개 차종에 무이자 할부를 실시하고, 현금 구입 시 최대 200만원의 가족 여행비를 제공하는 것과 더불어 RV 차량 구입시 고급 그늘막 텐트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면서 "5월은 한국지엠 제품들을 파격적인 조건에 만나 볼 적기로 한국지엠과 함께 행복한 추억을 만들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wild@fnnews.com 박하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