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현대카드, 유니온페이 서비스 도입

현대카드가 현대카드 챕터2 상품에 유니온페이 인터내셔날(UnionPay International)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현대카드는 중국 전역으로 사용 범위를 넓히게 됐다.


유니온페이 인터내셔날은 중국의 신용카드 및 은행 결제망을 운영하는 차이나 유니온페이(China UnionPay)유한공사의 국제 업무를 담당하는 자회사로, 현재 유니온페이 카드는 중국 내 440만여 개의 가맹점과 동남아, 유럽, 미주 지역 등 150여 개국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현대카드는 이번 유니온페이와 제휴를 통해 연간 400만 명에 달하는 중국 방문 고객의 수요에 발맞춰 중국 내 서비스를 강화하고 결제 편의성을 더욱 높인다.

이번 서비스는 현대카드 M계열(현대카드 M·M2·M3 Edition2) 상품과 X계열(현대카드 X·X2) 상품, 그리고 현대카드ZERO 신규 가입 시 적용되며 개인사업자 전용인 My Business 및 법인 전용카드 My Company 카드를 발급 받는 경우에도 신청이 가능하다.

jiany@fnnews.com 연지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