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경기도, 1218곳 초등학교 등하굣길 안전실태 전수조사

안전 저해 각종 시설 점검 감사인력 29명 현장 투입
녹색어머니회 등 공조해

【 수원=장충식 기자】경기도가 도내 초등학생 등하굣길 안전실태에 대한 전수조사에 나선다.

도 감사관실은 오는 29일까지 1218개 도내 모든 초등학교 등하굣길을 대상으로 어린이보호구역 운영 실태를 비롯해 어린이 안전을 저해하는 각종 시설 유무, 안전사각지대 등을 점검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특별감사는 지난 1월 6일 열린 도지사 주재 '공약 및 주요정책 토론회' 등을 통해 학부모들이 제기한 어린이 통학로 개선 의견을 반영한 것으로, 도내 시·군이 어린이보호구역 등 통학로를 보다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문제점을 발굴하고 제도개선 등 합리적인 해결책을 마련하기 위해 실시한다.

도는 이번 감사에 도 감사인력 29명을 현장에 투입하는 한편, 시군 감사부서와 합동으로 학교를 직접 찾아가 학교 의견을 반영하고, 녹색어머니회, 공동주택 입주자대표와도 공조하는 등 문제점 해결에 중점을 둘 방침이다.

도는 앞서 지난 2월부터 4월까지 시·군으로부터 도내 초등학교 통학로 위해요소에 대한 제보를 받고, 주요 위해요소를 도출했다.

사전 조사 결과 보행공간 미확보, 울타리 등 보호시설 미흡, 대로 및 철길 횡단, 어린이보호구역 내 저화질 폐쇄회로(CC)TV, 어린이보호구역 노상주자창 운영 및 불법 주정차 방치, 원거리 통학으로 인한 유흥상가 통과 등 다양한 통학 위해요소가 발견됐다.


이와 함께 감사 기간 동안 통학로 안전상 문제에 대한 제보도 받는다. 제보는 도 감사관실(전화 031-8008-2055, 이메일 pys2475@gg.go.kr)로 하면 된다.

전본희 도 감사관은 "도내 초등학교 전체를 대상으로 전수 조사하여 어린이 통학길 안전수준을 획기적으로 높이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