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朴대통령, 특허청장 최동규 주 케냐대사 발탁

박근혜 대통령은 6일 특허청장에 최동규(56.경북) 주 케냐 대사를 발탁했다. 민경욱 대변인은 "신임 최 청장은 경기고를 거쳐 서울대 법대를 나왔고 행시 29회 출신"이라며 "특허청에서 공직 생활을 시작했으며 통상산업부와 외교부 통산전문관과 자유무역협정(FTA) 정책국장 등을 역임한 통상분야 전문 관료"라고 밝혔다.

이어 "조직관리와 업무추진능력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FTA 협상 능력까지 갖춘 국제감각을 겸비했으며 갈수록 심화되는 국제경쟁과 지적재산권 현안 대처에 적임자"라로 발탁 배경을 설명했다.

haeneni@fnnews.com 정인홍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