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네이버, 강원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네이버가 강원도 내 창업자 및 생산자들이 온라인을 활용해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돕는다. 강원 지역 영세 상인들의 유통 및 마케팅 역량을 강화하는 동시에 새로운 판로를 개척할 수 있도록 지원에 나선 것.


▲성연찬 강원무역 대표, 윤영찬 네이버 이사, 한종호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장(왼쪽부터)이 17일 경기도 성남시 네이버 그린팩토리 사옥에서 강원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성연찬 강원무역 대표, 윤영찬 네이버 이사, 한종호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장(왼쪽부터)이 17일 경기도 성남시 네이버 그린팩토리 사옥에서 강원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네이버는 17일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 강원무역과 경기도 성남시 네이버 그린팩토리 사옥에서 강원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앞으로 지역 내 우수 생산품 발굴 및 글로벌 유통 지원 영세 창업자 및 생산자 대상 온라인 비즈니스 교육 제공 모바일 플랫폼을 활용한 유통채널 확장 등을 위해 긴밀히 협력할 계획이다.
성연찬 강원무역 대표는 "농수산품이 글로벌 전자상거래 시장에서 새로운 유망 아이템으로 떠오르고 있다"며 "강원도의 우수한 특산물들이 세계적으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종호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장도 "앞으로도 농업뿐 아니라 관광, 헬스케어, O2O(온·오프라인 연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의미 있는 아이디어와 제품을 발굴하고 이들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elikim@fnnews.com 김미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