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신영證, 21일 하루 '플랜업 지수형 ELS' 3종 판매

신영증권은 21일 하루동안 첫 조기상환 조건을 87%로 낮게 설정해 빠른 조기상환이 가능하도록 한 지수형 ELS를 포함, 연 5~9%대(세전) 수익을 추구하는 '플랜업 지수형 ELS' 3종을 판매한다.
신영증권은 21일 하루동안 첫 조기상환 조건을 87%로 낮게 설정해 빠른 조기상환이 가능하도록 한 지수형 ELS를 포함, 연 5~9%대(세전) 수익을 추구하는 '플랜업 지수형 ELS' 3종을 판매한다.

신영증권은 21일 하루동안 첫 조기상환 조건을 87%로 낮게 설정해 빠른 조기상환이 가능하도록 한 지수형 ELS를 포함, 연 5~9%대(세전) 수익을 추구하는 '플랜업 지수형 ELS' 3종을 판매한다.

'플랜업 제5310회 파생결합증권'(원금비보장형)은 KOSPI200지수와 HSCEI지수, 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3년 만기 스텝다운형 ELS이다.

첫 조기상환평가일의 조건을 최초 기준가격의 87% 이상으로 설정해 기존의 상품보다 조기상환 가능성을 높인 점이 특징이다.

연 6.5%(세전) 수익을 추구하며 6개월마다 조기상환의 기회가 주어진다. 세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 기준가격의 87%(6, 12, 18개월), 82%(24, 30개월) 이상인 경우 연 6.5%(세전)의 수익을 지급한다.

단, 세 기초자산 중 하나라도 만기평가일까지 최초 기준가격의 5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있으면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이어 '플랜업 제 5311회 파생결합증권'(원금비보장형)은 KOSPI200지수와 HSCEI지수, 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3년 만기 스텝다운형 ELS이다.

6개월마다 돌아오는 첫번째와 두번째 자동조기상환 평가일에 세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 기준가격의 92% 이상인 경우 연 3.5%의 보너스 수익을 받아 연 9%(세전)의 수익이 가능한 점이 특징이다.

1년 이내 조기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이후 조기상환평가일에 세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 기준가격의 87%(18, 24개월), 82%(30개월) 이상인 경우 연 5.5%(세전)의 수익이 지급된다.

단, 세 기초자산 중 하나라도 만기평가일까지 최초기준가격의 5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있으면 손실이 발생 할 수 있다.

신영증권은 이와 함께 월지급식 ELS도 출시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플랜업 제5312회 파생결합증권'(원금비보장형)은 KOSPI200지수와 HSCEI지수, 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월지급식 ELS다. 매월 평가일에 세 기초자산 모두 최초기준가격의 60% 이상인 경우 0.535%(최대 연 6.42% 수준, 세전)의 수익을 지급한다.

만기는 3년이며 매 6개월마다 조기상환의 기회가 주어진다.
세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 기준가격의 95%(6, 12개월), 90%(18, 24개월), 85%(30개월) 이상인 경우 원금을 돌려받는다.

단, 만기평가일에 세 기초자산 중 하나라도 종가가 최초 기준가격의 5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있는 경우에는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이번에 모집하는 총 3종의 지수형 ELS는 21일 정오까지 청약이 가능하며, 자세한 상품가입 및 문의는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신영증권 고객지원센터(1588-8588)로 하면 된다.

gms@fnnews.com 고민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