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미군 헬기 불시착, ‘꼬리 날개’ 이상으로 무장정찰 헬기 ‘임야’ 불시착

미군 헬기 불시착, ‘꼬리 날개’ 이상으로 무장정찰 헬기 ‘임야’ 불시착


미군 헬기 불시착 미군 헬기 불시착 소식에 군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24일 아산경찰서와 아산시 등에 따르면 오전 11시 40분 경 미 육군 25사단 소속의 무장정찰 헬기가 꼬리 날개 이상으로 불시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당시 헬기에는 미군 소속 조종사(남1, 여1) 2명이 타고 있었다. 불시착 이후 모두 큰 부상은 입지 않은 채 무사히 탈출했다.
또한 불시착으로 인한 주변 민가 피해도 발생하지 않았다고 알려졌다. 현재 군과 경찰은 조종사의 진술을 바탕으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편 미군 헬기 불시착에 대해 네티즌들은 "미군 헬기 불시착, 그렇구나" "미군 헬기 불시착, 안다쳐서 다행이네요" "미군 헬기 불시착, 어쩌다가 그랬을까"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news@fnnews.com 온라인편집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