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대한항공 몽골 국립학교에 컴퓨터교실 기증

이종수 대한항공 울란바타르 지점장 (뒷줄 왼쪽 아홉번째)이 27일 몽골 바가노르 볼로브스롤 국립학교에서 톨세행 볼로브스롤 국립학교 교장(뒷줄 왼쪽 여덟번째)에게 컴퓨터 교실을 기증한 이후교사 및 재학생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종수 대한항공 울란바타르 지점장 (뒷줄 왼쪽 아홉번째)이 27일 몽골 바가노르 볼로브스롤 국립학교에서 톨세행 볼로브스롤 국립학교 교장(뒷줄 왼쪽 여덟번째)에게 컴퓨터 교실을 기증한 이후교사 및 재학생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27일 몽골 바가노르 볼로브스롤 국립학교에서 '컴퓨터 교실'기증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 행사에는 이종수 대한항공 울란바타르 지점장, 뱜바도르즈 바가노르구청장, 톨세행 볼로브스롤 국립학교 교장과 교사 및 재학생 등이 참석했다.

대한항공은 이날 볼로브스롤 국립학교 초등부문 학생들을 위해 학습용 컴퓨터 및 컴퓨터 책걸상 30세트와 학용품 세트 등을 기증했다. 대한항공은 지난 2004년부터 황사방지를 위해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몽골 바가노르구에 '대한항공 숲'을 조성하고 있으며 식림활동에 참여하고 있는 현지 학생들이 다니는 학교를 대상으로 2013년부터 매년 '컴퓨터 교실'을 기증해 오고 있다.

지난 2013년에는 '볼로브스롤 국립학교'중고등부문에, 2014년에는 '군갈루타이 국립학교'에 '컴퓨터 교실'을 기증한 바 있다.


대한항공은 한·몽골 양국간 우호 증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대한항공 울란바타르 지점의 직원으로 구성된 봉사단이 지난 2010년부터 6년간 바가노르구 관내 고아원을 매년 찾아가 기부금을 전달하고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한진그룹 산하 인하대 병원도 몽골의 소외계층을 위한 의료봉사에 동참하고 있다.

kkskim@fnnews.com 김기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