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캠코 서울지역본부, 강남구와 지역사회 발전 MOU 체결

/출처=fnDB
/출처=fnDB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서울지역본부는 18일 강남구청 본관에서 서울시 강남구와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포괄적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캠코는 앞으로 강남구 소재 공유재산 위탁개발 사업을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했다.

공유재산 위탁개발은 투입된 사업비를 임대시설에서 발생하는 수익과 지방자치단체의 재정을 통해 분담할 수 있어 사업 초기 적은 재정부담으로 필요시설을 적기에 확보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 서민·금융소외자 지원 사업과 조세정리, 체납징수 업무 및 기타 사회공헌을 위한 각종 사업 활동에 대해서도 상호 협력하게 되어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권남주 캠코 서울지역본부장은 “캠코는 그동안 국가자산 종합관리기관으로서 금융과 공공자산의 가치를 높이는 역할을 수행해 왔다”며 “향후 캠코와 강남구는 협력관계를 지속적으로 강화, 지역사회 경제가 선순환하는데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ironman17@fnnews.com 김병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