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세라젬 장도근 사장, ‘제52회 무역의 날’ 산업포장 수상

세라젬 장도근 사장, ‘제52회 무역의 날’ 산업포장 수상

헬스케어 전문기업 세라젬 장도근 사장( 사진)이 7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52회 무역의날’ 기념식에서 ‘산업포장’을 수상했다.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무역의 날’은 무역의 균형 발전과 무역입국의 의지를 다지기 위해 제정한 법정기념일로, 수출의 확대 및 질적 고도화, 해외시장 개척 등에 공헌한 유공자에 대해 ‘정부 포상’ 및 ‘수출의 탑’이 수여된다.

세라젬은 이번 행사에서 해외시장 개척 및 영업활성화를 통한 수출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장도근 사장은 산업포장을 김진우 사원은 국무총리 표창을 각각 수상했으며, 자회사인 세라젬H&B가 100만불 수출의 탑, 황우진 부회장이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세라젬은 1998년 창업 이후 세계 최초로 자동온열마사지기를 개발해, 수동온열기 중심의 시장을 진일보 시키면서 1999년부터 미국을 시작으로 중국, 유럽, 중남미 등 전 대륙에 걸쳐 현재 70개국 3000여개의 유통망(대리점)을 확보하고 있다. 2003년에는 온열기부문 마켓쉐어 1위를 차지하면서 2005년 5천만불 수출탑 수상, 2008년 7천만불 수출탑을 수상한바 있다.

세라젬 장도근 사장은 “앞으로도 우리가 갖고 있는 가치를 전 세계 고객들과 소통해서 대한민국 헬스케어 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yutoo@fnnews.com 최영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