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문화 >

기념일 많은 5월, 국내 여행 떠나볼까

전국 1만2000개 업소 할인.. 일부 관광시설 입장료 무료

기념일 많은 5월, 국내 여행 떠나볼까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와 정부부처,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민간기업과 함께 오는 5월 1일부터 14일까지 '떠나세요, 봄이 있는 이 땅으로'라는 캐치프레이즈 아래 '2016 봄 여행주간'을 시행한다.

문체부는 이번 봄 여행주간에 전국 17개 대표 프로그램을 발굴.운영하고 전국 1만2000여개 업소에서 다양한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전국 관광지와 관광시설 등은 무료로 개방하거나 최대 50%까지 요금을 할인한다.

문체부는 가정의 달인 5월에 봄 여행주간이 시행되는 만큼 이를 연계한 관광 프로그램을 소개한다. 이를 위해 5월 첫째주 토요일인 5월 7일을 '연인의 날'로, 5월 둘째주 토요일인 5월 14일을 '아내의 날'로 지정해 연인 및 부부가 함께할 수 있는 국내 관광지를 엄선해 알릴 계획이다.

문체부는 여행주간을 맞아 공모를 통해 지자체별로 대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먼저 최우수 프로그램으로는 참신한 아이디어로 지역 관광 콘텐츠를 잘 결합해 여행주간만의 이야기를 입힌 △대구는 예쁘다(대구) △기차 타고 떠나는 드림스토리 낭만여행(강원) △딱 내 스타일 버스 여행(충북) 등이 있다. 또 우수 프로그램으로는 △3대가 함께하는 봄나들이(경북) △미래 도시로 떠나는 실크로드 여행(울산), △남도문화산책(전남) △돌아와요 부산항, 아날로그 여행(부산) △봄, 찬란한 역사 속으로의 시간여행(광주) 등이 선정됐다.

문체부는 여행주간을 계기로 봄 휴가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정부 각 부처와 공공기관, 민간기업, 학교 등에 국내여행을 독려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인사혁신처와 기획재정부, 산업통상자원부, 고용노동부 등과 협업해 공무원 및 공공기관 임직원, 기업 근로자의 휴가 사용을 촉진하고 전국경제인연합회, 중소기업중앙회 등 경제단체를 통해 민간기업의 여행주간 참여를 적극 유도할 예정이다.


또한 교육부와의 협업을 통해 전국 초·중등학교 1만1611개교 중 89%에 달하는 1만340개교가 봄 여행주간에 재량휴업을 실시한다. 아울러 해당 기간 동안 맞벌이 부모 또는 취약계층 가정의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체험여행 지원 사업을 시범적으로 운영한다.

김재원 문체부 관광정책실장은 "국내여행 증가는 관광업계의 활성화는 물론 더 나아가 내수경제 진작을 이루는 선순환 구조의 시작점이라는 데 의미가 있다"면서 "설렘 가득한 봄날, 국민들이 국내여행을 통해 주변 사람들과 함께 소중한 추억과 이야기를 만들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정호 선임기자
기념일 많은 5월, 국내 여행 떠나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