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한국GM, 제품 워크숍 개최.."판매전략 재정비"

5~6일 강원도 인제스피디움에서 열린 '쉐보레 제품 워크숍'에서 임직원 및 쉐보레 카매니저가 함께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5~6일 강원도 인제스피디움에서 열린 '쉐보레 제품 워크숍'에서 임직원 및 쉐보레 카매니저가 함께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한국GM은 5~6일 강원도 인제스피디움에서 임직원 및 쉐보레 카매니저를 대상으로 '제 5회 쉐보레 제품 워크숍'을 열고, 마케팅 및 판매 전략 재정비를 통해 하반기 내수판매 확대에 나서기로 했다.

올해 쉐보레 제품 워크숍은 한국GM 제임스 김 사장과 영업·A/S·마케팅부문 데일 설리번 부사장을 비롯, 임직원 및 전국의 쉐보레 카매니저 1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한국GM은 이번 제품 워크숍을 위해 경차부터 스포츠유틸리티차(SUV)까지 쉐보레 제품 라인업 차량 18대와 주요 경쟁 모델 등 총 29대의 시승차를 준비하고 비교 시승을 진행했다.
비교 시승은 신차존, 성능존, 안전존, 짐카나존 등 다양한 테마로 구성된 시승 구역에서 이뤄졌고, 경쟁 모델과의 장단점을 여러 면에서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운영됐다.

쉐보레는 이번 워크숍을 통해 수립된 의견과 아이디어를 판매 일선과 공유하고, 동시에 영업 일선과의 활발한 의견 교환을 통해 제품의 상품성 강화 및 판매 향상 방안을 지속적으로 논의해 나갈 예정이다.

제임스 김 사장은 "앞으도로 쉐보레 제품 워크숍과 같은 소통의 장을 통해 고객 취향과 시장 트렌드에 맞는 판매 및 마케팅 전략을 강화해 나가고 이를 통해 내수시장에서의 판매 목표를 달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nvcess@fnnews.com 이정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