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네이버 AI 기반 브라우저 '웨일' 23일부터 2차테스트

관련종목▶

네이버가 인공지능(AI) 기술 등을 기반으로 자체 개발해 지난달부터 테스트중인 브라우저 '웨일'의 2차 테스트를 오는 23일부터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2차 테스트는 1차 테스트 참여자 1만5000명을 포함, 총 3만여명 규모로 진행된다.

네이버가 생활환경지능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선보인 '웨일'은 여러 창(탭)을 띄우지 않고, 하나의 창 안에서 작업을 해결할 수 있도록 하는 '옴니태스킹' 기능과 브라우저 속 특정 단어를 드래그하면 검색 결과가 팝업으로 뜨는 '퀵서치', 파파고에 적용된 인공신경망 기반의 번역 기능 등이 특징이다. 네이버는 '웨일' 1차 테스트를 통해 이용자 의견을 적극 수렴, 속도 개선, 이용자인터페이스(UI) 기능 추가 등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보완해왔다.

허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