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권율 “늘 연기만 생각하는 조달환, 미친 사람 같아” 감탄 (인터뷰)



권율 “늘 연기만 생각하는 조달환, 미친 사람 같아” 감탄 (인터뷰)
권율이 조달환의 연기에 감탄했다.권율은 최근 SBS 드라마 ‘귓속말’ 종영을 기념해 fn스타와 만난 자리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들을 언급했다.이날 권율은 “김형묵 선배님은 뮤지컬을 오랫동안 하셔서 드라마 하는 것에 대해 긴장을 하셨는데, 서 있는 것 자체로 에너지가 엄청났다”면서 “화면에 잡히면 사람들이 호기심을 갖게 되는 배우이신 것 같다”고 말했다.또한 조달환에 대해서는 “완전 자유인이다”라면서 “연기에 대한 몰입도가 미친 사람 같다. 늘 연기만 생각하고 있고, 살아있고 꿈틀거리고 싶은 욕심이 강하시다.
나중에 함께 더 길게 호흡할 수 있는 작품을 하고 싶다”고 속내를 내비쳤다.권율은 ‘귓속말’에서 금수저에 타고난 엘리트이자 영리한 변호사 강정일을 연기했다. 감정의 폭을 넘나드는 연기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lshsh324_star@fnnew.com 이소희 기자 사진=김현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