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경기도, 중소게임개발사 위한 '공유경제 플랫폼'구축

게임 개발에 필요한 각종 그래픽 자료 제작해 게임개발사들 함께 사용
【 수원=장충식 기자】경기도가 게임 개발에 필요한 각종 그래픽 자료를 개발해 중소게임업체나 스타트업들이 공유할 수 있는 '공유시장경제 플랫폼'을 구축한다.

18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은 이같은 내용을 담은 게임 개발 리소스 지원사업 계획을 마련, 오는 7월 16일까지 '게임 그래픽 리소스 공모전' 참가작을 모집한다.

이번 공모전은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후원한다.

게임 리소스는 배경, 캐릭터 등 게임 구성에 필요한 각종 그래픽 이미지를 말하는 것으로, 그동은 중소규모 게임업체들은 비용 부담으로 인해 자체 개발이 어려운 환경이었다.

도는 중소 게임개발업체나 스타트업 입장에서는 질 높은 그래픽 리소스 개발하려 해도 인력이 부족하고 구매나 외주 제작으로 인한 비용부담이 가중되고 있다는 분석이다.

이에 따라 도는 다양한 리소스를 제작해 스타트업이 함께 사용할 수 있는 공유경제 개념에서 공모전을 열게 됐다.

도는 공모전 입상작을 중심으로 9월 무료 공용 그래픽 리소스를 다운받을 수 있는 홈페이지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번 공모전은 경기도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개인과 3인 이내 팀으로 신청이 가능하다.

공모 부문은 △원화 △2D그래픽 △2D 스프라이트 △3D 모델링 △애니메이션으로 나눠 진행된다.


공모작은 심사를 거쳐 최우수상 1팀, 우수상 2팀, 장려상 5팀을 선정하고 최우수상 1팀에게는 상금 1000만원, 우수상 2팀에게는 각 500만원, 장려상 5팀에게는 각 100만원이 수여된다.

작품 접수는 19일부터 7월 16일까지 공모전 홈페이지을 통해 가능하고 자세한 사항은 공모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중소 게임개발업체나 스타트업 입장에서는 그래픽 리소스 개발이 큰 부담이었다"며 "이들 중소게임업체가 무료로 활용할 수 있는 공유경제 개념의 플랫폼을 구축한다는데 이번 공모전의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jjang@f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