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현대차, 대형트럭 전소땐 잔여 할부금 전액 면제

현대차가 대형트럭 엑시언트 구입 고객에게 전손사고 발생시 잔여할부원금을 전액 면제해주는 신규 오토할부 프로그램을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현대차가 이달부터 선보인 이 프로그램 가입시 수리비가 차량가의 80%를 초과하는 전손사고 발생시 잔여할부원금을 전액 면제해준다. 대상 차종은 엑시언트 트랙터 및 덤프 트럭으로, 36개월 이상 오토할부로 구입하는 고객이 전손보험 적용을 동의한 경우에 적용된다. 또 할부금리를 최대 1.2% 포인트까지 낮춘 저금리 혜택을 받는 차종을 기존 엑시언트 트랙터 전 차종 및 카고 일부 차종(17t)에서 트랙터, 카고 전 차종과 덤프 일부 차종(25.5t 이상)으로 확대 적용키로 했다.

성초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