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위너 “‘릴리릴리’ 여전히 차트인, 사랑에 걸맞은 음악 하겠다”



위너 “‘릴리릴리’ 여전히 차트인, 사랑에 걸맞은 음악 하겠다”




그룹 위너가 '릴리릴리'가 아직도 인기를 얻고 있는 것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위너는 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CGV 여의도에서 새 싱글앨범 ‘아워 트웬티 포(Our Twenty for)’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를 열었다.이날 강승윤은 지난곡 '릴리릴리'가 아직도 음원차트에 머무르고 있는 것에 대해 "'릴리릴리'는 그렇게 크게 기대를 하고 발표한 곡이 아니었음에도 현재까지 차트 상위권에 머물고 있다. 일단 너무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이어 "앞으로도 기대와 사랑에 걸맞은 음악을 할 수 있는 그룹이 될 수 있게 부담을 주시는 것 같다. 좋은 음악 하라는 사랑으로 알고 많은 분들이 좋아해주실 만한 음악을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날 오후 4시 발매되는 위너 새 싱글앨범 ‘아워 트웬티 포’에는 더블 타이틀곡 ‘럽미럽미(Love me Love me)’와 ‘아일랜드(ISLAND)’ 2곡이 수록되어 있다.위너는 팀 재편 후 지난 4월 ‘릴리릴리’를 발매하며 터닝 포인트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좋은 성과를 거뒀다. ‘릴리릴리’를 통해 조금 이른 여름 감성을 담아냈다면, 이번 앨범으로는 여름에 꼭 맞는 노래들을 통해 위상을 굳건히 할 것으로 보인다./lshsh324_star@fnnews.com 이소희 기자 사진=YG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