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인터컨티넨탈, 25일 '이스케이프 서머 파티' 열어

인터컨티넨탈 스카이라운지
인터컨티넨탈 스카이라운지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30층이 25일 단 하루 클럽으로 변신한다.

25일 금요일 밤 10시부터 새벽 1시까지 도심 속 무더위를 날려 버릴 2017 이스케이프 서머 파티가 진행되는 것.

이스케이프 서머 파티는 한강의 멋진 야경이 한 눈에 들어오는 스카이 라운지와 30층 행사장에서 유명 DJ들이 선사하는 다채로운 음악과 함께 럭셔리 샴페인 ‘뵈브클리코(Veuve Clicquot)’와 카나페를 즐기며 한 여름 밤을 뜨겁게 즐길 수 있는 이벤트이다.

특히 30층의 스카이라운지를 비롯해 야외 테라스가 있는 아폴로룸, 비너스룸, 머큐리룸 등이 각기 다른 컨셉으로 꾸며진다.
또한 프라이빗 파티를 원하는 고객들을 위해 이스케이프 서머 혜택을 포함해 추가 주류 등을 제공하는 객실 패키지까지 선보인다. 당일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호텔 숙박권과 식사권, 샴페인 등을 제공하는 경품행사도 추가로 진행해 다양한 재미를 제공한다.

이스케이프 서머를 빛내줄 DJ는 ‘뮤직 & 퍼포먼스’ 레이블 LMNOP의 총감독인 R.P를 중심으로, 유일한 홍일점인 DJ MIDCAT, 한류 힙합문화대상 DJ를 수상한 DJ RIZONE, 그리고 MBC 위대한 탄생의 위대한 캠프 출신인 DJ TUMP까지 총 4명의 DJ들이 신나는 여름 밤을 만들어 줄 예정이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