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안선주, JLPGA서 25승 신고

야마하 레이디스오픈 1위 전미정과 한국인 최다우승
안선주가 1일 JLPGA투어 야마하 레이디스오픈에서 우승, JLPGA투어 통산 25승 달성에 성공했다. 연합뉴스
안선주가 1일 JLPGA투어 야마하 레이디스오픈에서 우승, JLPGA투어 통산 25승 달성에 성공했다. 연합뉴스

안선주(31)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 통산 25승 달성에 성공했다.

안선주는 1일 일본 시즈오카현 가스라기GC(파72.6564야드)에서 열린 JLPGA투어 야마하 레이디스오픈(총상금 1억엔) 대회 마지막날 4라운드에서 3언더파 69타를 쳤다. 최종합계 5언더파 283타를 기록한 안선주는 2위 에리카 기구치(일본)를 2타 차로 따돌리고 우승 상금 1800만엔(약 1억8000만원)을 획득했다.

지난달 요코하마 타이어 PRGR 레이디스에서 이어 시즌 2승째다. 2010년과 2011년, 2014년 등 일본에서 세 차례 상금왕을 차지한 안선주는 또 이날 우승으로 네번째 상금왕을 바라보게 됐다.
안선주가 거둔 통산 25승은 전미정(36)과 함께 JLPGA투어 한국인 최다 우승 타이기록이다.

전미정은 이 대회에서 정재은(29)과 함께 공동 3위(최종합계 이븐파 288타)에 입상했다. 이번 시즌 5개 대회가 끝난 JLPGA투어는 작년과 마찬가지로 한국 선수들의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

정대균 골프전문기자

golf@fnnews.com 정대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