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DGB금융그룹, 직무대행체제로 전환

김경룡 DGB금융지주 회장 직무대행.
김경룡 DGB금융지주 회장 직무대행.
박명흠 대구은행장 직무대행.
박명흠 대구은행장 직무대행.
【대구=김장욱기자】DGB금융그룹은 지난주 박인규 회장의 갑작스런 사임 의사에 따라 2일 임시 이사회를 갖고, 지주 및 은행을 직무대행체제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직무대행은 차기 회장(은행장) 선임시까지 회장(은행장)의 직무를 각각 대행하게 되며, 박 회장은 모든 업무에서 배제된다.

이날 이사회에서는 지배구조 분리건과 임원후보추천위원회 구성 등 중요사항에 대해 충분한 시간을 갖고 면밀하게 검토한 뒤 다시 논의하기로 했다. DGB금융지주 회장 직무대행으로 김경룡 부사장을 선임했다.

DGB대구은행도 이날 이사회를 열어 박명흠 부행장을 은행장 직무대행으로 임명했다.

또 지주 및 은행 이사회는 전체 임직원에게 사내 메일을 통해 '내부결속 강화를 당부한다'며 '투명한 선임 절차'와 '주주 및 고객 그리고 임직원 등 이해관계인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한 공정하고 합리적인 진행을 약속'했다.

김 회장 직무대행은 지난 1960년생으로 대구은행에서 경북미래본부장과 경북본부장을 역임하고, 현재 DGB금융지주 전략경영본부장 겸 DGB경제연구소장으로 재임 중이다.

박 은행장 직무대행도 1960년생으로 대구은행 부울경본부장과 리스크관리본부장을 역임하고, 현재는 마케팅본부장 겸 서울본부장으로 재임 중이다.

한편 DGB금융그룹은 오는 11일 임시 이사회를 다시 개최할 예정이다.

gimju@fnnews.com 김장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