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농식품부, 경북 문경 등 3곳 농업환경개선 마을 선정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농업환경 개선 시범 연구마을로 충남 보령 장현마을, 전남 함평 백년마을, 경북 문경 희양산마을 등 3곳을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지역 주민들의 농업환경 개선 활동을 지원하는 '농업환경보전 프로그램'의 실증 연구의 일환이다.

이들 마을은 올 연말까지 연구기관을 통해 농업환경 진단, 관리계획 수립, 주민 교육·컨설팅, 환경개선 활동비 지원 등이 시범 지원된다.

또 주민교육과 컨설팅, 활동 매뉴얼 보급 등을 통해 계획된 활동의 실천을 유도하고, 이 활동에 참여하는 주민에게는 활동비를 지원한다.

이번 연구에는 지난해 농업환경보전 프로그램 마련을 위한 TF에 참여했던 전문가, 농촌진흥청·한국농어촌공사 등 유관기관, 지자체 등과 협업해 전문성을 높일 계획이다.

ssuccu@fnnews.com 김서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