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11번가, 윤아와 함께하는 크록스 신제품 론칭 이벤트 생중계

11번가, 윤아와 함께하는 크록스 신제품 론칭 이벤트 생중계

SK플래닛 11번가가 소녀시대 윤아가 참석하는 크록스의 봄 신제품 '라이트라이드™ 컬렉션' 론칭 이벤트를 생중계하고 신상품을 포함해 1만켤레의 제품을 판매한다.

11번가는 3일 오후 2시 30분부터 크록스의 글로벌 홍보대사인 윤아가 참석해 신제품을 소개하는 론칭 생방송을 홈페이지와 모바일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방송한다고 밝혔다.

11번가는 이날 하루 PC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서 '크록스 팝업스토어' 행사를 열어 '라이트라이드 클로그' 상품을 6만4900원에 판매한다. 구매고객 선착순 500명에게 신발을 담을 수 있는 슈파우치(ID당 1개)도 함께 증정한다.

신제품을 제외한 크록스 상품들은 모바일앱에서 15% 할인쿠폰(1만원 이상 구매시 최대 1만원 할인)을 적용받을 수 있다.

한편 11번가는 영상 콘텐츠를 선호하는 고객들이 늘면서 모바일앱 내에 다양한 쇼핑 영상 콘텐츠를 선보이는 '비디오커머스'를 강화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최근까지 모바일 11번가에서 선보인 영상 중 1일 조회수가 높았던 주요 영상은 △코에 붙여 숨쉬기 편하게 돕는 제품의 효과를 강조한 '코빵밴드' 영상(2만뷰) △신축성 높은 착용감을 보여준 여성 바지 '더찰진 팬츠' 영상(2만5000뷰) △국민부츠라 불리는 제품의 장점을 잘 살린 '베어파우'(3만뷰) 영상 등이다.

SK플래닛 11번가 김문웅 전략사업그룹장은 "제조사와의 협의를 통해 인기 있는 패션·레저 신상품을 11번가를 통해 효과적으로 알리고 판매하는 기회를 고객들에게 제공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젊은 고객들이 선호하는 동영상 콘텐츠 등을 활용한 차별화된 행사를 발굴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쇼핑경험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kim091@fnnews.com 김영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