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제넥신, 임상 진입 파이프라인 가치 추가 반영..목표주가 '상향'-미래에셋대우

관련종목▶

미래에셋대우는 4일 제넥신에 대해 임상에 진입한 면역항암제 파이프라인의 가치 상향이 예상된다며 목표주가를 15만1000원으로 상향조정했다고 밝혔다.

김성재 연구원은 "투자자라면 향후 확대될 동사의 면역항암제 파이프라인(HyLeukin) 임상에 높은 기대를 가져도 좋을 시점으로 판단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제넥신은 신약개발 벤처 기업으로 바이오의약품 약효의 지속성을 높여주는 hyFc(일종의 항체 융합 단백질)와 유전자 치료백신 원천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제넥신의 hyFc 기술은 여러 물질의 임상을 통해 약효 지속성 기술로써의 효용성을 입증하고 있다. 유전자 치료 백신 역시 기술 검증을 앞두고 있어 전망이 밝은 편이라는 것이 김 연구원은 예상이다.

김 연구원은 "글로벌 항암제 시장을 관통하는 메가 트렌드 중 하나는 면역관문저해제의 낮은 반응률을 개선하기 위한 병용 투약 임상 확대"라며 "Hyleukin은 교모세포종 임상1/2상 진입을 필두로 파이프라인을 확장해가며 기업가치를 제고할 것"으로 예상했다.

kjw@fnnews.com 강재웅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