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정부, 무디스와 한국신용등급 평가 연례협의

한국 정부와 국제신용평가사인 무디스가 국가신용등급 평가를 위한 연례협의를 시작했다.

무디스 평가단은 4일부터 사흘간 한국을 방문해 기획재정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방부, 통일부, 금융위원회, 한국은행 등을 방문한다.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6일 무디스 평가단을 만나 최근 한국 경제 동향과 경제정책방향, 최근 북한관련 상황 등을 설명하면서 한국 경제에 대한 긍정적 평가를 당부할 계획이다.

무디스 평가단은 한국의 최근 경제동향, 중장기 재정건전성, 가계부채, 통상이슈 등을 주로 살펴볼 것으로 알려졌다. 통상적으로 연례협의를 마치고 2~3개월 후에 신용등급 결과가 발표된다.

pride@fnnews.com 이병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