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순 나눔누리 대표이사, 장애인 고용촉진 '석탑산업훈장'

청각장애인 최초 스타벅스 점장 권순미씨 국무총리 표창 수상

나눔누리 이철순 대표

스타벅스 권순미 점장


이성기 고용노동부 차관(가운데)이 12일 서울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장애인고용촉진대회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은 강동욱 링키지랩 대표, 김용락 셀바스헬스케어 팀장과 국무총리표창을 받은 신종환 유빈스 대표, 이 차관, 박홍진 현대 그린푸드 사장, 권순미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점장, 성정규 ㈜암흑 대표(왼쪽부터)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LG디스플레이의 자회사형 표준사업장인 나눔누리의 이철순 대표이사가 244명의 장애인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8 장애인고용촉진대회'에서 석탑산업훈장을 받았다. 청각 장애인 최초로 스타벅스코리아 점장이 된 권순미씨가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주관하는 2018 장애인고용촉진대회가 12일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이날 이철순 나눔누리 대표이사를 비롯해 장애인 고용촉진 유공자 28명이 정부포상을 받았다.

석탑산업훈장을 받는 이철순 나눔누리 대표이사는 취임 이후 장애인 105명을 신규로 채용해 총 사업장 근로자 536명 중 46%에 해당하는 244명의 장애인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했다.

대통령 표창은 카카오의 자회사형 표준사업장인 ㈜링키지랩의 강동욱 대표이사에게 돌아갔다.

지난 2016년 2월 설립된 링키지랩은 카카오의 인터넷 정보콘텐츠 제작, 검색운영 등의 업무를 위탁받아 운영하고 있다. 강 대표는 자회사 설립을 주도하며 설립 첫해 27명의 장애인을 채용했고 현재 44명의 장애인 노동자가 재직, 전체 노동자의 80%가 장애인이다. 링키지랩은 장애인 고용이 잘 이루어지지 않던 IT 분야에 검색운영, 인터넷 정보콘텐츠제작, 음성전사 등의 직무를 개발해 장애인을 채용해 이들이 정보기술(IT) 업종에 진출할 수 있는 길을 열었다.

국무총리 표창은 스타벅스커피코리아의 권순미 점장이 수상했다. 권 점장은 청각장애 2급 중증장애인으로 장애인 바리스타로 입사했다. 그는 수퍼바이저, 부점장을 거쳐 현재 점장으로 근무하고 있다.
권 점장은 바리스타 트레이너로 지난 2015년 5월부터 비장애인 근로자를 양성하기 위한 신입 바리스타 교육에 기여하고 있다. 이를 통해 식음료 서비스업에서 장애인이 관리자가 될 수 없다는 편견을 깨는데 기여했다는 점을 인정받았다.

이성기 고용노동부 차관은 "장애인에게 있어 일자리는 가장 든든한 버팀목"이라며 "장애인 고용촉진 강조기간인 4월을 맞아, 의무고용제를 기반으로 한 그간의 장애인 고용정책의 성과와 한계를 분석하고 장애계와 전문가의 의견을 수렴하여 향후 5년 간 추진할 장애인 고용촉진 기본계획을 심도 있게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spring@fnnews.com 이보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