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채용박람회 열린다, 두나무 등 참가

국내에서 블록체인 관련 업체와 구직자가 한자리에 모이는 채용박람회가 열린다.

머클라인은 블로터앤미디어와 함께 내달 8일 '블록체인 잡페어 2018'을 공동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블록체인 잡페어는 국내 블록체인 전문 기업과 인재를 연결하고 상호 교류하는 행사다.

블록체인 잡페어 2018은 국내 주요 기업과, 블록체인 관련 직종의 취업을 꿈꾸거나 이에 관심 있는 청년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행사다. 국내 대표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를 비롯해 블록체인 기반 신뢰 네트워크 'T-네트워크'를 개발하는 TNX, 블록체인 기반 공유경제 플랫폼 프로젝트 '블루웨일' 등 40여개 업체가 참여한다.

참가자는 국내 주요 블록체인 기업과 스타트업을 만나볼 수 있으며 △'아이콘', '블루웨일' 등 주요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소개하는 기업 피칭 △블록체인 관련 신규 프로젝트를 소개하는 어나운스먼트 시간도 따로 마련된다.

사전에 이력서를 접수한 신청자에겐 희망 기업과 일대일 면담 기회도 제공한다. 행사가 끝난 뒤엔 참여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네트워킹 행사도 마련돼 있다.

블록체인 잡페어 2018에 참가하는 두나무 람다256의 박재현 연구소장은 "새로운 기술을 거부감없이 즐겁게 받아 들이고 그 속에서 함께 성장하는 것은 개발자의 숙명"이라며 "이런 개발자들과 함께 두나무 람다256의 블록체인 기술에 대해 함께 이야기하고 서로를 알아나가는 자리가 되리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블록체인 잡페어 2018은 내달 8일(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서울 역삼동 마루180에서 열린다. 일반인 참가비는 무료다.

jjoony@fnnews.com 허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