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포스트 >

직토 ‘인슈어리움’, 코인베네 이어 코인제스트 상장

17일 부터 거래  “연내 인슈어리움 기반 보험 출시 예정”

인슈어테크(보험+기술) 업체 직토는 블록체인 기반 보험생태계 구축을 위한 암호화폐 ‘인슈어리움(ISR)’을 국내 암호화폐거래소 코인제스트(Coinzest)에 17일 상장한다고 밝혔다. 지난달 글로벌 대형 거래소인 코인베네에 이어 두 번째 상장이다.

‘인슈어리움’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보험사와 관련 애플리케이션(앱) 개발자, 보험계약자 등을 연결하는 보험 플랫폼인 '인슈어리움 프로토콜'에서 활용되는 이더리움 기반 유틸리티 토큰이다.

인슈어리움 프로토콜에 합류한 보험사와 앱 개발자, 데이터 업체는 신규 보험상품 개발에 필요한 데이터를 인슈어리움을 통해 자유롭게 거래할 수 있다. 이 과정에서 관련 데이터를 제공한 이용자는 인슈어리움 코인으로 보상받을 수 있다.

현재 직토는 글로벌 손해보험사 악사(AXA) 등과 업무협약(MOU)을 체결, 인슈어리움 프로토콜을 활용한 신규 보험상품을 공동 개발하고 있다. 또 국내외 다른 보험사로 업무협력을 확대 중이다.

직토 ‘인슈어리움’, 코인베네 이어 코인제스트 상장
이더리움 기반 유틸리티 토큰 '인슈어리움(ISR)'

서한석 직토 공동대표는 "코인제스트는 최근 가장 주목 받는 암호화폐 거래소로써 높은 보안성과 신뢰성은 물론 원화마켓 거래가 가능하다는 점 등을 다각도로 고려해 상장을 결정했다"며 "앞으로 직토는 국내외 다양한 보험사와의 파트너십을 통한 보험상품 개발에 매진하고 인슈어리움의 가치를 더욱 높여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elikim@fnnews.com 김미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