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강원도, ‘주식회사 강원수출’ 법인 설립 추진

지난 2014년 설립 ‘강원무역센터’ 법인 전환 계획 밝혀.
비수익적 구조의 한계로 인한 수출대행사로서의 역할 미흡에 따른 조치.
【춘천=서정욱 기자】강원도는 도내 영세기업의 해외수출활동 지원을 업무로 하는 수출플랫폼인 강원무역센터를 내년 상반기까지 현행 민간위탁사업에서 법인으로 전환하여 운영할 방침이다 고 19일 밝혔다.

1일 강원도는 비수익적 구조의 한계로 인하여 수출대행사로서의 역할은 다소 미흡한 것으로 판단, 능동적인 무역활동으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법인격인 가칭 ‘주식회사 강원수출’를 내년 상반기까지 설립울 추진한다 고 밝혔다.
1일 강원도는 비수익적 구조의 한계로 인하여 수출대행사로서의 역할은 다소 미흡한 것으로 판단, 능동적인 무역활동으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법인격인 가칭 ‘주식회사 강원수출’를 내년 상반기까지 설립울 추진한다 고 밝혔다.
강원도에 따르면 지난 2014년부터 도의 지원금으로 운영해온 강원무역센터는 도내 중소기업의 수출컨설팅으로 수출확대에 일정부분 기여해 왔으나 비수익적 구조의 한계로 인하여 수출대행사로서의 역할은 다소 미흡한 것으로 판단된데 따른 조치이다.

이에 강원도 관계자는 “능동적인 무역활동으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법인격인 가칭 ‘주식회사 강원수출’를 내년 상반기까지 설립하여 도내 영세기업의 해외 수출을 주도해 나갈 계획이며, 이를 위해 관련 법인설립 절차를 추진 중이다.” 고 말했다.

syi23@fnnews.com 서정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