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장학재단 올해도 장학금 6억원 전달... 20년간 129억원

27일 서울 강남구 호반건설 본사에서 열린 '2019년 호반장학금 수여식'에서 호반장학재단 김상열 이사장(왼쪽)이 장학생에게 장학증서를 전달하고 있다.
호반건설의 호반장학재단이 27일 서울 강남구 호반건설 본사에서 '2019년 호반장학금 수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상열 호반장학재단 이사장, 전중규 부회장, 장학생, 재단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호반장학재단의 장학금 전달은 20년째다.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한 '호반회 장학금', 외국 유학생들을 위한 '국제교류 장학금', 다문화 및 새터민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 가정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 등 2019년에도 100여명의 학생들에게 총 6억원의 장학금을 지원한다.

호반장학재단 김상열 이사장은 "호반 장학생이란 긍지를 갖고,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호반장학재단은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해 계속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호반장학재단은 미래 인재양성 위해 설립된 공익재단으로 현재 출연자산 158억 원, 평가자산 약 920억여원을 보유하고 있다.

호반건설 김상열 회장의 사재 출연으로 1999년 설립돼 지난 20년간 7600여명에게 총 129억여원의 장학금을 지원했다.

재단은 지난 26일에도 '2019 호반 국제교류 장학금 수여식'을 통해 베트남 유학생 10명에게 2000만원을 전달했다. wonder@fnnews.com 정상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