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韓美외교장관회담 29일 美서 개최 "비핵화 대응방안 논의"

韓美외교장관회담 29일 美서 개최 "비핵화 대응방안 논의"
대화를 나누는 한미 외교장관. 강경화 외교부 장관(오른쪽)은 미국을 찾아 오는 29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부 장관(왼쪽)을 만나 한미외교장관회담을 연다. 이 회담에서 양측은 비핵화 대응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사진=연합뉴스
2차 북미정상회담 결렬 이후 한미 외교장관이 다시 한 자리에 마주 앉는다. 양국 외교장관은 더욱 복잡해진 북한 비핵화 문제의 해법을 찾기 위해 논의할 예정이다.

외교부는 오는 29일 오후 미국 워싱턴에 위치한 미 국무부 청사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부 장관이 회담을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한미 외교장관회담에서 강 장관과 폼페이오 장관은 2차 북미정상회담 이후 상황을 평가하고 향후 대응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또한 양국 및 지역·글로벌 차원의 상호 관심사에 대한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강 장관의 방미와 한미 외교장관회담에는 우리측 북핵 수석대표인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도 참석한다.

이 본부장은 외교장관회담에 참석한 이후 스티브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와 만나 한미 북핵수석대표협의를 갖고, 북한 핵문제와 미 행정부 인사들과도 만남을 가질 예정이다.

vrdw88@fnnews.com 강중모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