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파이낸셜뉴스 채널구독이벤트
인류 역사상 최대의 제국을 이뤘던 나라 몽골.

칭기즈 칸의 후손들이 살고있는 몽골.

한반도의 7배가 넘는 광활한 땅에 인구는 330만 정도로 부산광역시 정도인 나라.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수도인 울란바토르를 벗어나면 바로 보이는 풍경.

초원 넘어 초원, 초원을 또 넘어도 초원.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어디를 가도 흔한 풍경.

대초원 위에서 말들이 한가로이 풀을 뜯어먹는 모습들.

330만 인구에 말, 염소, 양 같은 동물이 7000만두가 넘게 사는 곳이라 그런지 이곳에서는 너무나도 익숙한 모습.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수도를 벗어나 차를 타고 도로를 달리다 보면 길가에서 가축보단 사람 보기가 쉽지않은 곳.

걸어다니는 사람을 보니 오히려 반가웠던 곳.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가도 가도 끝없이 반복되는 모습.

말, 양, 염소, 그리고 초원.

오밀조밀, 아기자기한 우리 강산의 모습과는 사뭇 다른 풍광.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칭기즈 칸의 후예답게 어디서나 말을 타는 사람들을 쉽게 볼 수 있지만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시대에 걸맞게 모터사이클을 타는 목동들도 볼 수 있는 곳.

말을 탄다는 것과 모터사이클을 탄다는 행위는 모두 영어로 ride 로 표현되기에
어쩌면 몽골사람들은 모터사이클을 '탄다'는 것이 가장 자연스러울 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게 만들어주는 곳.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컴퓨터 기본 배경 화면 같은 모습을 보여주다가도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지구 온난화에 따른 사막화가 지속되어 난데없는 모래바람이 휘몰아치다가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몽골인들의 자랑, 테를지 국립공원에 도착하면 그림같은 모습으로 나그네를 반겨주는 곳.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5월에도 눈이 내려 설경을 볼수있고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전통가옥 게르 앞, 덩치 큰 개가 뛰어다니는 곳.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말을 타고 대초원을 달려볼수도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차를 타고 강물을 거슬러 올라가 볼 수도 있는 그런 곳.

[네모이야기]몽골 기행

나그네에게 몽골은 그런 곳.

사진·글 = 서동일 기자

tekken4@fnnews.com 서동일 기자